통합 검색

FASHION MORE+

Boot Addict

군화에 데인 한국 남자들, 좀처럼 부츠를 신지 않는다. 하지만 부츠를 넘어 부티에 열을 올리는 여자들을 뒷짐 지고 바라만 보기엔, 세상에 멋진 부츠가 너무나 많다. 이를 일찌감치 알아챈 밀라노와 파리, 런던 남자들은 부츠를 이렇게 신고 있었으니, 올겨울부터라도 신발 속에 발목을 넣어볼 일이다.<br><br>[2009년 1월호]

UpdatedOn December 30, 2008

Photography 신선혜(밀라노), 박정민(뉴욕), 김지홍(런던) Editor 김가영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신선혜(밀라노), 박정민(뉴욕), 김지홍(런던)
Editor 김가영

201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UDT 포트레이트
  • 2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3
    이승윤이라는 이름
  • 4
    더 보이즈의 세 소년
  • 5
    경주의 봄

RELATED STORIES

  • BEAUTY

    향기의 원천

    직관적으로 향을 이해하기 위해 향수를 이루는 재료들을 살펴봤다.

  • BEAUTY

    커트 가이드 4

    2021 S/S 컬렉션에서 힌트를 얻었다. 커트 전 반드시 참고 해야 할, 헤어 디자이너에게 당부해둘 만한 실전용 헤어 커트 안내서.

  • BEAUTY

    피부 트러블 위에

    언제 어느 때나 반갑지 않은 빨갛게 올라온 트러블 위에.

  • BEAUTY

    찬열의 봄은 블루

    시트러스 향을 한가득 머금은 푸른빛 햇살이 찬연하게 일렁이는 봄의 하늘, 그 안에 눈부신 찬열의 청춘.

  • BEAUTY

    ‘가장 나다운 나'

    글로벌 에스테틱 전문 기업 멀츠 에스테틱스가 기네스 팰트로와 함께 새로운 비전을 선포하고 MASJ 2.0 캠페인을 공개했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로봇 취업 추천서

    현대자동차는 세계 최고의 로봇 제조사 보스턴 다이내믹스를 인수하며, 로봇의 시대가 다가오고 있음을 알렸다. 최근 몇 년 사이 로봇 공학은 비약적인 발전을 이뤘다. 사람이 접근할 수 없는 위험한 지역을 돌아다니는 로봇이나 가파른 산을 타는 로봇, 조깅하는 로봇, 상품을 정리하는 로봇, 건설 현장에서 자재 운반하는 로봇 등 로봇은 산업 현장과 재해 현장, 일상에서 활동할 준비를 마쳤다. 한국 사회에 진출할 로봇들을 위해 그들의 이력서를 만들었다. 적성에 맞길 기대하며.

  • SPACE

    퇴근길 와인 한 병

    오늘은 집에서 마시고 싶다. 와인 테이크아웃을 도와줄 보틀 숍 넷.

  • FEATURE

    로버트 메이플소프의 사진

    “아름다움과 악마성은 같은 것이다.” 호모에로티시즘과 사도마조히즘, 섹스와 누드 그리고 꽃과 정물. 가장 과감한 것과 가장 고요한 것을 같은 시선으로 고아하게 포착한 사진가, 로버트 메이플소프. 국제갤러리에서 진행되는 첫 국내 회고전을 맞아, 동시대의 시선으로 그의 사진을 들여다봤다.

  • FEATURE

    홍콩의 봄이 진 후에

    전 세계가 주목했던, 한 해도 채 지나지 않은 봄을 향한 홍콩의 열망은 지워졌다. 민주화에 실패한 도시는 어떻게 되는가. 희망이 꺼져버린 도시의 사람들은 어떤 표정을 지어야 하는가. 오랜 기간 홍콩에 거주한 한국인의 시선으로 봄을 잃은 홍콩의 풍경을 그린다.

  • FILM

    최초 공개! JAY B가 처음 꺼내 놓는 속마음 (feat. 최애템)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