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The Padding Guide #1

패딩을 혹한에만 입는다는 건 옛말이다. 겉과 속을 넘나드는 디자인 변화에 초경량 기술을 더해 패딩은 전천후 아이템이 됐다. 무엇을 살까 고민 중이라면 지금이 적기란 얘기다.

UpdatedOn October 29, 2015

큰 결단을 거쳐야만 살 수 있는 패션 아이템들이 있다. 가죽 재킷, 패딩 아우터, 시계, 구두 같이 비교적 가격과 품질이 비례하는 것들이 그렇다. 그중 패딩은 가장 현실적이면서도 비싸다. 혹한 대비라는 실용적인 목적도 있지만 다른 측면도 존재한다. 제대로 된 것 하나쯤은 구비하고 있어야 할 것만 같은, 남들에게 보이기 위한 부분도 무시할 수 없다.

하지만 이런 접근과 생각은 구식이다. 주변 시선 때문에 분수에 맞지 않거나 자신에게 어울리지 않는 패딩을 사는 것은 허세다. 패딩을 보다 객관적으로 직시할 필요가 있지 않을까? 그러기 위해서는 현재 패딩의 흐름을 알아야 한다. 브랜드는 많아지고 패딩의 활용 범위도 넓어지고 있다. 어떤 아이템이 가장 자신에게 합당한지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는 거다. 현재 패딩의 흐름, 그리고 각 아이템별 활용도와 합리적 제품 추천까지. 가이드는 <아레나>가 맡았다. 그것도 아주 세세하고 친절하게.​​


3 / 10
/upload/arena/article/201511/thumb/22367-12582-sample.jpg

왼쪽부터) 옆트임이 있는 풀오버 형태 패딩 베스트 37만7천원·옅은 체크무늬 셔츠 19만7천원·크롭트 울 팬츠 35만9천원 모두 이스트로그 제품. 울 소재를 덧댄 카키색 패딩 재킷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회색 조거 팬츠 24만8천원 아페쎄, 연주황색 니트 머플러 6만5천원 노스 프로젝트 by 플랫폼 플레이스 제품.

왼쪽부터) 옆트임이 있는 풀오버 형태 패딩 베스트 37만7천원·옅은 체크무늬 셔츠 19만7천원·크롭트 울 팬츠 35만9천원 모두 이스트로그 제품. 울 소재를 덧댄 카키색 패딩 재킷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회색 조거 팬츠 24만8천원 아페쎄, 연주황색 니트 머플러 6만5천원 노스 프로젝트 by 플랫폼 플레이스 제품.

Tailored Jacket & Coat

패딩을 좀 더 고상하고 점잖게 입고 싶다면~

처음 패딩이 테일러드 재킷 형태로 등장했을 때 비웃었다. 마치 권력을 탐하는 야심가 같아서. 그동안의 이미지 쇄신을 위한 부단한 노력이 통한 걸까?

테일러링 재킷 혹은 코트 형태를 띠는 패딩들이 조금씩 달리 보인다. 그리고 더 이상 어색하지도 않다. 이미지 트레이닝이란 이토록 무서운 것이란 말인가.

근래에 나오는 모양새들을 보면 꽤나 대중적이기까지 하다. 비즈니스 캐주얼을 자처하는 브랜드치고 테일러드 재킷 형태의 패딩을 출시하지 않는 곳이 없을 정도니.

입는 방법도 쉽고 간단하다. 수트처럼 타이를 매치하기도 하고 웬만한 블레이저 스타일링과도 호환된다.

그럼에도 재킷 본연의 느낌은 충실히 소화해낸다. 더 이상 기피할 이유는 조금도 없다

모포처럼 포근한 감촉의 갈색 패딩 재킷 가격미정 듀베티카 제품.

모포처럼 포근한 감촉의 갈색 패딩 재킷 가격미정 듀베티카 제품.

모포처럼 포근한 감촉의 갈색 패딩 재킷 가격미정 듀베티카 제품.

허리 라인을 강조해 부해 보이지 않는 회색 패딩 재킷 1백74만원 무레르 제품.

허리 라인을 강조해 부해 보이지 않는 회색 패딩 재킷 1백74만원 무레르 제품.

허리 라인을 강조해 부해 보이지 않는 회색 패딩 재킷 1백74만원 무레르 제품.

환절기에 적합한 두께의 갈색 패딩 코트 96만5천원 아스페시 by 비이커 제품.

환절기에 적합한 두께의 갈색 패딩 코트 96만5천원 아스페시 by 비이커 제품.

환절기에 적합한 두께의 갈색 패딩 코트 96만5천원 아스페시 by 비이커 제품.

정중한 의상과도 무난하게 어울리는 갈색 패딩 코트 43만8천원 비슬로우 제품.

정중한 의상과도 무난하게 어울리는 갈색 패딩 코트 43만8천원 비슬로우 제품.

정중한 의상과도 무난하게 어울리는 갈색 패딩 코트 43만8천원 비슬로우 제품.

Tailored Jacket & Coat

3 / 10
/upload/arena/article/201511/thumb/22367-12572-sample.jpg

크림색 반소매 이너 패딩 42만8천원·크림색 패딩 머플러 6만5천원 모두 로키 마운틴 페더베드 by 플랫폼 플레이스, 크림색 옥스퍼드 셔츠 17만8천원 YMC, 크롭트 울 팬츠 39만8천원 이스트로그 제품.

크림색 반소매 이너 패딩 42만8천원·크림색 패딩 머플러 6만5천원 모두 로키 마운틴 페더베드 by 플랫폼 플레이스, 크림색 옥스퍼드 셔츠 17만8천원 YMC, 크롭트 울 팬츠 39만8천원 이스트로그 제품.

Inner&Vest ​​
이제 패딩으로 속부터 채우자. 활용도 만점인 이너 패딩과 패딩 베스트.

가볍고 따뜻한 패딩을 만들기 위한 브랜드들의 경쟁 덕에 새롭게 떠오른 아이템이 있다. 바로 이너 패딩이다.
예전에 이너 패딩이라고 하면 단순히 패딩 베스트(다소 버거운)만 생각하기 일쑤였는데 요즘은 그렇지 않다.
코트나 재킷 안에 입어도 전혀 버겁지 않게 가벼운, 그러면서도 따뜻한 이너 패딩들이 줄줄이 출시되고 있기 때문이다.
얼마나 가뿐하냐면 티셔츠나 스웨트 셔츠 디자인의 패딩도 간간이 보일 정도. 속부터 채우는 실속파들이 많아지고 있다는 것은 참으로 바람직한 추세다.
덩치와 보온성이 비례하는 시대는 이미 끝났다.

캐멀색 패딩 베스트 37만8천원 로키 마운틴 페더베드 by 플랫폼 플레이스 제품.

캐멀색 패딩 베스트 37만8천원 로키 마운틴 페더베드 by 플랫폼 플레이스 제품.

캐멀색 패딩 베스트 37만8천원 로키 마운틴 페더베드 by 플랫폼 플레이스 제품.

이색적인 마름모꼴로 누빈 카키색 패딩 베스트 39만8천원 이스트로그 제품.

이색적인 마름모꼴로 누빈 카키색 패딩 베스트 39만8천원 이스트로그 제품.

이색적인 마름모꼴로 누빈 카키색 패딩 베스트 39만8천원 이스트로그 제품.

허리를 조일 수 있는 스트랩이 달린 감색 패딩 베스트 29만8천원 비슬로우 제품.

허리를 조일 수 있는 스트랩이 달린 감색 패딩 베스트 29만8천원 비슬로우 제품.

허리를 조일 수 있는 스트랩이 달린 감색 패딩 베스트 29만8천원 비슬로우 제품.

가슴 부분에 독특한 절개가 들어간 감색 이너 패딩 26만8천원 케이프 하이츠 제품.

가슴 부분에 독특한 절개가 들어간 감색 이너 패딩 26만8천원 케이프 하이츠 제품.

가슴 부분에 독특한 절개가 들어간 감색 이너 패딩 26만8천원 케이프 하이츠 제품.

Bomber Jacket​ ​​

투박하고 단출하지만 가장 패딩다운 모습이란 이런 게 아닐까?​ ​

가끔 패딩으로 한껏 멋을 부린 이들이 우스꽝스러워 보일 때가 있다. 자고로 패딩 재킷은 멋을 어느 정도 포기한 아이템 아니던가. 그만큼 소박하게 입는 것도 나름대로 맛이 있다는 얘기다. 그런 면에서 보머 타입의 패딩 재킷은 가장 패딩답다고 할 수 있다. 무심해 보이는 느낌이나 상체가 과할 정도로 부풀어 보이는 것이 단점이자 장점이 될 수도 있다는 거다.

다만 무작정 화려한 디자인이나 튀는 색은 패딩의 매력을 반감시킨다. 복고적인 느낌이 가미된 디자인이나 소박한 것도 괜찮다. 그리고 또 아주 무심하게 입는다. 마치 풋풋한 신입생이 된 듯한 기분으로. ​​

변형된 카무플라주 문양이 은은한 초경량 패딩 재킷 9만9천9백원 유니클로 제품.

변형된 카무플라주 문양이 은은한 초경량 패딩 재킷 9만9천9백원 유니클로 제품.

변형된 카무플라주 문양이 은은한 초경량 패딩 재킷 9만9천9백원 유니클로 제품.

유니크한 디자인의 멀티 컬러 패딩 재킷 29만8천원 케이프 하이츠 제품.

유니크한 디자인의 멀티 컬러 패딩 재킷 29만8천원 케이프 하이츠 제품.

유니크한 디자인의 멀티 컬러 패딩 재킷 29만8천원 케이프 하이츠 제품.

양면으로 활용 가능한 그러데이션 패딩 재킷 가격미정 몽클레르 감므 블루 제품.

양면으로 활용 가능한 그러데이션 패딩 재킷 가격미정 몽클레르 감므 블루 제품.

양면으로 활용 가능한 그러데이션 패딩 재킷 가격미정 몽클레르 감므 블루 제품.

이중 처리된 칼라 디자인이 다부진 패딩 재킷 53만8천원 커스텀멜로우 제품.

이중 처리된 칼라 디자인이 다부진 패딩 재킷 53만8천원 커스텀멜로우 제품.

이중 처리된 칼라 디자인이 다부진 패딩 재킷 53만8천원 커스텀멜로우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2015년 10월호

MOST POPULAR

  • 1
    당신을 설레게 할 새로운 소식 4
  • 2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3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 4
    NO SIGNAL
  • 5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ASHION

    NO SIGNAL

    아득한 노지 위에 적막에 가까운 레드.

  • FASHION

    나의 절친한 스웨터

    열 명의 모델과 남다른 추억이 깃든 그들 각자의 스웨터를 입고 만났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 FASHION

    플래시백!

    그 시절이 생각나는 추억 속 패션 광고를 재현해봤다

MORE FROM ARENA

  • ISSUE

    청년 고경표

  • INTERVIEW

    수입차 브랜드의 리더들: 제프 매너링

    수입차 시장을 선도하는 굵직한 브랜드의 대표들을 만났다. 한국 생활 2년 차에 접어든 그들이 말한다. 한국 자동차 문화와 코로나 시대의 브랜딩 활동, 직장인으로서의 깨달음에 대해.

  • INTERVIEW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이윤형

    커피 향에는 시간과 노고가 담긴다. 농부의 땀부터 생두를 선별하고 볶아 상품으로 만드는 이들의 가치관까지. 남다른 커피를 세상에 알리는 전 세계 커피 마스터들의 커피 철학을 옮긴다.

  • FEATURE

    서울 아파트 상상

    자고 일어나면 값이 오르는 서울 아파트. 갖고 싶지만 가질 수 없는, 전세라도 괜찮지만 그마저도 사라진 지금. 서울 아파트는 계층 상승을 위한 동아줄 같은 걸까. 아파트를 갖지 못한다면 우리는 밀려나고 추락하게 될까. 그런 것 말고. 고향이고 삶의 터전인데, 평생의 기억이 담긴 곳을 떠나야만 성공하는 걸까. 나에게 서울 아파트란 무엇인가. 서울 아파트에 적을 둔 다섯 사람이 답했다.

  • FASHION

    앙리 마티스의 애장 금테 안경

    앙리 마티스가 애장한 금테 안경.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