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Talented Knit

단정하고 때로는 불량스럽기까지. 이다지도 풍부한 니트의 활약.

UpdatedOn September 29, 2015

 

 

 

 

  • 숲 패턴의 두툼한 숄칼라 카디건 65만원 브룩스 브라더스 레드 플리스, 대문자 ‘S’ 로고의 반소매 티셔츠 15만1천원 캐피탈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옅은 워싱의 데님 팬츠 26만5천원 브룩스 브라더스, 머스터드 색상의 니트 비니 6만5천원 노스 프로젝트 by 플랫폼 플레이스, 배색 나토 스트랩 시계 27만8천원 다니엘 웰링턴, 옅은 베이지 색상의 스웨이드 부츠 28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by 네이버후드 제품.


    니트 짜임 틈새에 끼어들어간 패턴이 흡사 과거 오락기 속 픽셀들처럼 오밀조밀하다. 할머니가 손수 짜준 듯 정감 있는 카디건을 데님 팬츠, 티셔츠와 같은 새파랗게 젊은 아이템들과 매치해 애교 있게 소화해보라.

  • 몸판과 소매의 짜임이 다른 독특한 디자인의 베이지색 니트 23만8천원·가방에 걸친 베이지색 트렌치코트 49만8천원 모두 클럽 모나코, 회청색 팬츠 13만5천원 코스, 체인 팔찌 12만8천원 아페쎄, 빳빳한 질감의 가죽 메신저 백 69만5천원 폴로 랄프 로렌, 짙은 갈색 스웨이드 벨트 가격미정 브루넬로 쿠치넬리 제품.


    캐멀은 가을 타기 좋은 색이다. 똑같은 소재라도 캐멀색이라면 거짓말처럼 더 보드라워 보인다. 비슷한 톤의 아우터나 액세서리를 잘만 더하면 풍부한 가을 스타일링을 쉽게 완성할 수 있다.


어깨에 걸친 검은색 케이블 스웨터 7만9천원 앤더슨벨, 옅은 하늘색 셔츠 가격미정 S.T.듀퐁, 검은색 실크 타이 19만9천원 드레이크스 by 유니페어, 검은색 가죽 스트랩과 은색 케이스의 손목시계 가격미정 융한스 제품.


니트는 유독 셔츠와 궁합이 좋다. 적당하게 파인 니트 목둘레 위로 슬며시 내보이는 셔츠 칼라는 단정함의 극치를 보여준다. 해가 좋을 때는 어깨에 무심히 둘러 나른하게 연출해보라.



8만8천원 토코 by 유니페어 제품.​


목에서 손목까지 빈틈없이 감싸는 터틀넥 니트는 어떤 스타일링에도 좋은 바탕이 된다. 그 위로 어떤 아우터를 더하느냐에 따라 분위기를 다양하게 바꿀 수 있다



  • 도톰한 소재의 블레이저 32만5천원 코스, 이너로 연출한 흰색 윈드브레이커 13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블루 컬렉션, 굵은 리브 짜임의 감색 카디건 43만8천원 아페쎄, 통이 낙낙한 코듀로이 팬츠 8만7천원 디스이즈네버댓 제품


    니트 그중에서도 카디건은 포용력이 강한 아이템이다. 적당한 두께라면 어떤 이너라도 자애롭게 감싸준다. 후드가 달린 윈드브레이커나 과감한 패턴의 티셔츠 등 도전적인 이너와 신선하게 활용해보라.

     

  • 숄칼라 니트는 묵직하며 정중하다. 하지만 숄칼라 하나로는 자칫 고루한 인상을 풍기기 쉽다. 가끔은 뻔한 셔츠나 단색의 이너보다는 풍부한 색감이나 유머러스한 패턴의 아이템으로 활기를 더해보라.


    묵직한 니트 코트 1백65만원 김서룡 옴므, 아티스트 퍼렐 윌리엄스 얼굴을 짜 넣은 라운드넥 니트 가격미정 일레븐 파리, 배기 핏 데님 팬츠 29만8천원 오디너리 핏츠 by P.B.A.B., 짙은 갈색 스웨이드 벨트 가격미정 브루넬로 쿠치넬리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이상엽
MODEL 박민혁
HAIR&MAKE-UP 채현석
COOPERATION 까사 알렉시스(02-512-0879), 호시노앤쿠키스(02-3445-8895)
GUEST EDITOR 김재경

2015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새롭게 공개된 F/W 캠페인
  • 2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 3
    여성복을 입은 남자
  • 4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 5
    가을을 맞이하는 향수

RELATED STORIES

  • VIDEO

    까르띠에 X 정우

  • VIDEO

    배우 조이현에게 직접 전수받는 '윙크의 기술'

  • VIDEO

    최초 공개! 주헌이 직접 만든 몬베베만의 애교?

  • VIDEO

    배우 송강의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들이 실제로 만난다면?

  • VIDEO

    티쏘 X 이동욱

MORE FROM ARENA

  • FASHION

    장르불문 10개의 헤드기어

    장르 불문 열 개의 헤드기어를 쓴 포트레이트와 태도 사이.

  • FASHION

    이런 헤어 스타일?

    2020 가을·겨울 런웨이에서 눈에 띈 마스크로 얼굴을 가려도 멋질 수밖에 없는 헤어스타일 5.

  • INTERVIEW

    몬스타엑스 민혁, ‘인간 장미’ 화보 미리보기

    “팬들은 내가 여기까지 오게 해준 존재⋯ 소중함 잊지 않아요.”

  • FASHION

    여름의 아름다운 이름 15

    여름의 낭만을 환기하는 아름다운 이름 15.

  • FEATURE

    나는 여기에 있다

    제각각인 천 조각들을 하나로 모아 만든 평면에 유화 물감을 맹렬히 휘갈긴다. 오스카 무리조에게 작품을 만드는 일이란 처음부터 ‘나의 내적 에너지를 어떻게 물리적으로 발현시킬 것인가에 대한 문제’였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