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Retro Sensation

레트로 무드에 흠뻑 취한 선글라스와 물건들.

UpdatedOn April 03, 2015

투명한 프레임과 파란색 미러 렌즈가 어우러져 청량감을 주는 클립 선글라스 가격미정 토즈, 지그재그 패턴의 실크 스카프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위부터) 육각형 벌집 패턴의 필통 2만5천원 하우스 닥터 by 스칸폼, 동그란 프레임을 얇은 스틸 소재 브리지 두 줄로 연결한 선글라스 24만원 사스 앤 바이드 by 옵티칼W, 반듯하지 않은 사각형 프레임이 복고적인 느낌을 주는 폴딩 선글라스 26만8천원 삼도 by 라피스 센시블레 제품.

(위부터) 펀칭 디테일이 가미된 살색 클러치 77만원 토즈, 프레임 윗부분에 줄무늬를 더해 경쾌한 선글라스 40만원대 폴 스미스 by 룩소티카, 파란색 도트 문양 반지갑 41만원 토즈, 와인색 프레임과 짙은 갈색 렌즈가 조화로운 클립 선글라스 59만원 디올 옴므 by 사필로, 파란색 렌즈와 빈티지한 갈색 프레임이 어우러진 선글라스 30만원대 페르솔 by 룩소티카 제품.

(위부터) 오묘하게 동그란 디자인의 폴딩 선글라스 26만8천원 삼도 by 라피스 센시블레, ‘X’자 형태의 브리지와 2개의 프레임을 겹쳐놓은 듯한 디자인이 유머러스한 선글라스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왼쪽부터) 기하학 패턴이 시선을 끄는 노트 7천원 피카, 아이보리색 프레임을 칼로 긁어 줄무늬를 넣은 듯 독특한 디자인의 선글라스 30만8천원 선데이 썸웨어 by 옵티칼W, 파란색 피겨 에디터 소장품.

PHOTOGRAPHY: 조성재
GUEST EDITOR: 안언주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조성재
Guest Editor 안언주

2015년 04월호

MOST POPULAR

  • 1
    디올의 B27 스니커즈
  • 2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 3
    용인에서 로마를
  • 4
    중무장 아우터들: Mouton
  • 5
    별난 위스키

RELATED STORIES

  • MEN's LIFE

    DEEP IN THE DIVE

    다이버 워치에 빠져드는 시간.

  • MEN's LIFE

    NIGHTCRAWLER

    불빛을 찾아 여름밤을 떠돌았다.

  • MEN's LIFE

    CAR WASH LOVER 정재윤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MEN's LIFE

    CAR WASH LOVER 반준호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MEN's LIFE

    CAR WASH LOVER 이정규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MORE FROM ARENA

  • FASHION

    정경호의 모놀로그

    고요한 적막을 채우는 DKNY의 도시적인 스타일, 정경호의 담담한 모놀로그.

  • FEATURE

    정찬성은 이겨야 한다

    한국 격투기 팬들에게는 오랜만의 빅 경기다. 10월 18일 정찬성과 오르테가의 경기가 확정됐다. 둘의 경기는 몇 번이나 불발에 그쳤고, 오르테가의 박재범 폭행 사건 등 이슈를 모은 바 있다. 미국을 대표하며 상승세인 오르테가와 UFC의 흥행 보장 카드인 정찬성의 매치는 세계적인 기대를 모은다. 우여곡절이 많았던 정찬성이 반드시 이겨야만 하는 이유를 짚는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 WATCH

    크리스토퍼 놀런의 시계들

    시간을 탐미하는 감독답게 유독 크리스토퍼 놀런의 영화에는 많은 시계가 등장한다. 최근 개봉한 <테넷> 역시 마찬가지. <테넷>을 비롯해 놀런의 영화 속 주인공들은 또 어떤 시계를 찼는지 알아봤다.

  • FASHION

    MOMENT CAPTURE

    찰나의 순간에 포착한 신발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