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aint Laurent +Bold Ring

UpdatedOn February 07, 2014

이런 상상을 해본다. 에디 슬리먼이 <반지의 제왕> 소품을 담당했다면 샤이어의 ‘절대 반지’는 이런 모습이 아닐까? 영화 속 ‘운명의 산’과 같이 우뚝 서 있는 골드 장식과 균형 있게 각 잡힌 실버 링은 남자만이 느낄 수 있는 거친 욕망을 함축하고 있다. 이 반지의 용맹 넘치는 자태는 이렇게 외치는 듯하다. ‘감당할 수 있는 자에게만 허하라.’ 가격미정 생 로랑 제품. 문의 02-3438-7628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4년 02월호

MOST POPULAR

  • 1
    제주를 품은 숙소 세 곳
  • 2
    우희의 순간
  • 3
    허웅의 시대
  • 4
    지금 영감을 주는 전시
  • 5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RELATED STORIES

  • FASHION

    YOU WILL MISS ME

    홀로 떠난 바다, 하염없는 지평선 위의 고아한 생 로랑.

  • FASHION

    THE GREEN MAZE

    보테가 베네타가 표현하는 동시대적인 미로.

  • FASHION

    BOOTS & GASOLINE

    덧없이 질주하고 싶은 본능과 감각.

  • FASHION

    PARAKEET & TRIANGLE

    불현듯 나타난 트라이앵글, 보테가 Salon 02 컬렉션의 패러킷 컬러, DPR LIVE와 DPR IAN이 서로 유연하게 엉키고 겹치는 혼돈 속 무한의 미로.

  • FASHION

    IN THE WEST

    희뿌연 정적, 휘파람 소리가 날카롭게 흐른다.

MORE FROM ARENA

  • DESIGN

    Match up

    품목은 다르지만 디자인 요소가 비슷한 제품끼리 매치해봤다. 마치 하나인 듯 일치했다.

  • REPORTS

    내 이름은 샘김

    샘김이 말한다. “한국말이 더 빨리 늘었으면 좋겠어. 나의 마음을 더 잘 전할 수 있게.”

  • FASHION

    Whole New Givenchy

    새로운 지방시 컬렉션이 2018 S/S 시즌 파리 패션위크 중 공개됐다. 전과는 판이한 지방시, 클레어 웨이트 켈러가 주도한 은근하고도 매혹적인 변화가 시작된 것이다.

  • FILM

    Longines X 정우성

  • INTERVIEW

    감독 자비에 돌란

    방황하는 청춘의 모습을 가감 없이 그려내온 자비에 돌란이 30대에 접어들었다. 그는 여전히 청춘으로서 자신을 탐구하고 변화를 모색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