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TECH MORE+

신식 장비

11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 중 주목해야 할 넷.

UpdatedOn November 13, 2013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 3.0
괜찮은 점 10월 말 기준으로 하드웨어 스펙은 스마트폰 중에서 가장 우월하다. 따라서 애플리케이션 처리 속도가 빠르며, 거대한 5.7인치 화면은 축소가 가능해 한 손 터치도 할 수 있다.

기발한 점 S펜은 상당히 쓸모가 많다. 인식률이 높아 섬세한 작업도 가능하다. 뒷면은 가죽 질감의 플라스틱 소재로 되어 있어 그립감이 좋고, 가죽과 달리 색이 변하지 않는다.

아쉬운 점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는 여전히 아쉽다. 너무 정확한 화이트 밸런스 때문일까? 물빠진 색감을 보여준다. 1300만 화소의 카메라가 아쉬운 화면이다. 가격 1백6만7천원.











나그라, SD 미니 디지털 레코더
이로운 점 은색 하드 케이스 가방을 들면, 과거 첩보원이 된 듯한 기분이다. 가방 안에 USB 2.0포트, 마이크 팝 필터, 테이블 트리-포드 등이 함께 들어 있다.

완벽한 점 한 손에 잡히는 작은 마이크지만, 24bit/96kHz의 포맷으로 녹음한다. 일반 스튜디오 포맷의 2배 이상이다.
주변 소음을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고음질로 녹음한다.

그냥 그런 점 버튼이 너무 많고, LCD창은 너무 작다. 무선으로 스마트 기기와 연동되지 않는 것도 아쉽다. 가격 2백30만원.












와콤, 인튜어스 프로
깜찍한 점 그립펜은 너무 섬세하다. 1g의 미세한 압력도 감지한다. 기울기도 인식해 실제 펜보다 더 정밀한 작업을 할 수 있다.

섹시한 점 좌측의 익스프레스 키와 터치링 기능이 향상됐다.
자주 사용하는 단축키를 지정할 수 있어 키보드 의존도를 낮춰준다. 또한 10m 무선 기능도 제공해 공간 제약도 줄어들었다.

무난한 점 와콤 태블릿의 다른 라인들과 달리 인튜어스 프로는 외형적 변화가 거의 없다. 여전히 사무적인 모습이다.
가격 43만3천원.













뱅앤올룹슨, 베오플레이 A9 노르딕스카이 더스크
아름다운 점 여름날 북유럽의 여명을 입었다. 황홀한 색감에서 소리가 들린다. 월넛 색상의 스탠드 끝에는 분홍색 고무를 입혔다. 귀여워서 웃음이 난다.

경이로운 점 에어플레이로 작동된다. 와이파이를 통해 스마트 기기와 연결하고 제어한다. 그래서 본체에는 버튼이 없다.
손톱보다 작은 전원 버튼과 터치 방식의 볼륨 제어기만 있다.

답답한 점 버튼이 없으니, 에어플레이 연결이 지연될 때 답답하다. 무슨 버튼이라도 누르거나 환경설정이라도 보고 싶은데 온종일 스마트폰 화면만 쳐다본다. 가격 3백39만원.

photography: 박원태
editor: 조진혁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박원태
Editor 조진혁

2013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더 보이즈의 소년들
  • 2
    세상을 이끄는 틱톡 크리에이터들
  • 3
    김은희의 서스펜스와 휴머니즘
  • 4
    패션 뉴웨이브 5
  • 5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RELATED STORIES

  • MEN's LIFE

    'SNOW CAMPERS' 로버트 톰슨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MEN's LIFE

    'SNOW CAMPERS' 드루 심스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MEN's LIFE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두피가 빨갛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얼굴 피부보다 얇다는 두피가 적신호를 보내고 있었던 것. 당장 피부과 전문의에게 달려가 SOS를 청했다.

  • MEN's LIFE

    'SNOW CAMPERS' 파블로 칼보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MEN's LIFE

    'SNOW CAMPERS' 토머스 제리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MORE FROM ARENA

  • LIFE

    게임 선물 세트

    새해를 맞아 AR게임 4종 세트를 선물한다.

  • FASHION

    포근한 스웨터

    청명한 공기와 따스한 햇살, 포근한 스웨터가 가장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찰나의 계절을 지나고 있다.

  • INTERVIEW

    'RISING TIKTOKER' 미리보기

    2021년을 선도할 틱톡커 5

  • FASHION

    DEEP BLUE

    저 깊고 찬연한 하늘에 닿을 듯이.

  • INTERVIEW

    '은빈은 알고 있다' 박은빈 미리보기

    박은빈, 책임감은 더 단단해졌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