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Eleventy + Tote Bag

UpdatedOn September 25, 2013

Eleventy + Tote Bag 날씨 탓을 하면서 어디론가 훌쩍 떠나기 좋은 계절이다. 하늘은 높고 햇살은 좀 더 자비로워졌으며 바람은 이루 말할 수 없이 산뜻하다. 본격적인 여행보다는 가볍게 떠날 수 있는 여행에 목마르다. 일레븐티의 가을을 닮은 가죽 토트백을 보니 마음이 더 커진다. 큼지막한 크기와 군데군데 숨어 있는 다양한 크기의 수납공간이 실용적이다. 은은한 브라운 색감과 가방의 무게감에 멋스럽게 주름지는 부드러운 가죽 소재도 역시 반갑다. 거기다 양쪽으로 균형을 맞춰 더한 버클 디테일은 일레븐티 토트백의 매력에 마침표 역할을 해준다. 가격미정 일레븐티 제품. 문의 02-3446-7725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3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제주의 바람
  • 2
    제주를 품은 숙소 세 곳
  • 3
    NEW MARK
  • 4
    WITH MA BESTIES
  • 5
    비투비, 그리고 비트

RELATED STORIES

  • FASHION

    HAIRY

  • FASHION

    A NEW LIFE

    골프웨어라고 해서 필드 위에서만 입으란 법은 없잖아.

  • FASHION

    THE SHOPPER

  • FASHION

    좋은 이웃과 더 나은 디자인

    단순히 보여지는 옷의 실용성과 아름다움만 추구하는 브랜드가 아니다.

  • FASHION

    NEW FORMALITY

    포멀에 대한 주관적 방향성.

MORE FROM ARENA

  • SPACE

    태그호이어 청담 부티크에서 만난 파도

    태그호이어 청담 부티크에서 만난 파도, ‘아쿠아레이서 프로페셔널 300’.

  • REPORTS

    새로운 게 좋아

    배우 이세영은 끌려가는 건 싫다고 말했다. 그녀는 도전하고, 배울 수 있는 역할을 기대한다.

  • FEATURE

    평면적 세계

    새처럼 날아 찍는다. 드론으로 본 세상의 이면.

  • FASHION

    입고 싶은 운동복

    기능성만큼이나 스타일의 가치를 아는, 지금 당장 입고 싶은 운동복 브랜드.

  • FEATURE

    메타버스가 온다

    가상세계를 뜻하는 메타버스 시대가 시작됐다. 온라인 게임에서 공연을 보고, 친구를 사귀고, 직업을 갖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이제는 게임 세계에서 마케팅을 펼치는 글로벌 기업들의 로고를 발견하는 건 놀라운 일도 아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메타버스는 새로운 개념이다. 새로운 기술로 만들어진 여느 낯선 세계가 그렇듯 메타버스에 대한 환상도 꿈틀대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인터넷이 처음 등장했을 당시를 복기시킨다. 인종차별, 빈부 차이, 갈등과 폭력이 없는 이상적인 세계로 묘사되었던 당시를 생각하면, 메타버스 또한 기대보다 우려가 앞선다. 세 명의 전문가와 함께 메타버스에 대해 기대되는 점과 우려되는 점을 짚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