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Maison Martin Margiela + Ring

UpdatedOn July 16, 2013

Maison Martin Margiela + Ring 혁신과 시도, 모험 속에서도 언제나 간결한 우아함을 잃지 않은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 여기 이 반지는 그런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 자체라 할 수 있겠다. 마치 육각 너트를 닮은 반지 2개를 연결한 듯하다. 차갑고 단단한 이 반지가 2개로 나뉘는 순간 음각으로 새긴 ‘SUMMER 1953’이라는 문구가 드러난다. 맞다. 이 반지는 1953년의 제품을 자체적으로 재해석한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의 레프리카 라인 중 하나다. 과거의 혁신에 동시대의 혁신을 더한 것으로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의 팬들을 열광시키고도 남을 것이다. 49만원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 제품. 문의 02-6905-3676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3년 07월호

MOST POPULAR

  • 1
    부트커피
  • 2
    우희의 순간
  • 3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 4
    지금 영감을 주는 전시
  • 5
    NEW SEASON

RELATED STORIES

  • FASHION

    시계 브랜드와 얼굴들

    글로벌 앰배서더는 누구 누구?

  • FASHION

    야상의 계절

    야상점퍼를 입어야 하는 때가 왔다. 미군 M-65 피시테일 파카에서 영감을 얻은 시리즈 모즈코트를 추천한다.

  • FASHION

    YOU WILL MISS ME

    홀로 떠난 바다, 하염없는 지평선 위의 고아한 생 로랑.

  • FASHION

    THE GREEN MAZE

    보테가 베네타가 표현하는 동시대적인 미로.

  • FASHION

    BOOTS & GASOLINE

    덧없이 질주하고 싶은 본능과 감각.

MORE FROM ARENA

  • INTERVIEW

    옥택연의 자유와 평화

    전역 후 자유를 누리고 있는 옥택연. 그와 함께한 평화로운 순간들.

  • AGENDA

    실리콘밸리, 천재형 CEO 리스크 시대

    실리콘밸리의 천재들이 위기를 맞았다. 그들의 미래에 회의적인 시선을 보내는 투자자들이 조금은 이해된다.

  • FEATURE

    성공을 위한 성장이 필요한 김광현

  • REPORTS

    어떻게든 뭔가로 남겠지

    윤종신은 눈을 가늘게 뜨며 말했다. “나는 60세에도 창작자이고 싶어요.” 윤종신에게는 음악가인 그 자신을 괴로워한 시절이 있었다. 콤플렉스와 갈등으로 점철된 청년기가 있었다. 그와의 대화 중에 그처럼 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타고난 능력을 고루 건드려보면서, 혹은 아낌없이 다 쓰면서, 못 가진 능력은 먼 훗날에라도 키우면서, 콤플렉스에 굴복하지 않고 오래도록 싸우면서. 그게 다 “하고 싶어 하는 일”일 뿐이라 말하면서.

  • INTERVIEW

    내 영혼을 위한 샌드위치 조립법

    캐주얼 다이닝 셰프들이 그 누구도 아닌, 자신만을 위한 샌드위치를 차곡차곡 쌓아 올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