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Beauty

FACE OIL VS MOISTURE AMPOULE

On January 30, 2018 0

건조한 겨울, 메말라가는 얼굴 위 가볍게 혹은 무겁게 수분을 채울 때다.



완벽한 겨울 보습을 위한 필수 아이템 face oil

건조하고 예민해진 피부를 윤택하게 가꿔주는 페이스 오일은 겨울이면 항상 찾는 아이템 중 하나다. 특히 건성 피부에게는 없어서는 안 될 제품으로 대부분 스킨케어 마지막 단계에 오일로 피부 표면에 막을 씌우듯 얼굴 전체를 감싸 수분이 빠져나가지 못하게 사용한다. 페이스 오일을 찬양할 정도로 좋아하는 사람도 있지만, 특유의 끈적임 때문에 꺼리기도 하는데, 이는 아직 본인에게 맞는 오일을 찾지 못했거나 피부 타입에 맞춰 제대로 사용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365일 내내 건조함을 호소하는 피부라면 데일리 케어용으로 오일을 사용하고, 건조함이 유독 심한 날에는 평소 사용하던 수분 크림의 3배 정도와 페이스 오일을 5방울 섞어 슬리핑 팩처럼 발라도 좋다. 특별한 트러블 없는 피부는 스킨케어 마지막 단계 제품에 오일을 한두 방울만 섞어 바르면 유수분 밸런스를 맞출 수 있다. 마지막으로 지성 피부라 오일을 꺼렸다면 페이스 오일 한 방울만 손바닥에 덜어 손가락으로 T존을 제외한 부분만 발라 가볍게 롤링하면 오일에 대한 거부감이 사라질 거다. 최근 출시되는 페이스 오일은 에센스 오일, 수분 오일 등으로 예전과 달리 유분이 많이 느껴지지 않아서 마치 수분 크림을 바른 듯 가볍고 촉촉함만 남길 수 있다. 아직도 페이스 오일에 도전하지 못하고 있다면 새로운 제형의 오일을 선택해보기를.

3 / 10
/upload/nylon/article/201801/thumb/37383-278675-sample.jpg

 

1 민감한 피부에 자극 없이 집중적으로 영양감을 부여하는 로벡틴의 스킨 이센셜즈 배리어 리페어 페이스 오일 30ml 4만2천원.
2 보습을 꽉 잡아줘 탄력 있는 피부를 만들어주는 록시땅의 이모르뗄 디바인 유스 오일 30ml 15만원.
3 고농축의 펄 성분이 피부에 고르게 흡수되는 디올의 프레스티지 라 마이크로 륄 드 로즈 30ml 29만5천원.
4 피부 표면에 겉돌지 않고 깊숙이 흡수되는 숨37°의 시크릿 오일 50ml 12만원.
5 끈적임 없이 빠르게 흡수되고 보습감도 놓치지 않는 겔랑의 아베이 로얄 유쓰 워터리 오일 50ml 19만원.
6 피부를 감싸줘 외부 자극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강화하는 헉슬리의 오일 라이트 앤 모어 30ml 4만8천원.
7 피부 자체에서 은은하게 빛나는 건강한 윤기를 선사하는 SK-Ⅱ의 미라클 오일 50ml 16만원.



메마른 피부에 오아시스가 되어줄 moisture ampoule

차가운 바깥 공기와 건조한 히터 공격에 끊임없이 자극받는 겨울 피부. 특히 오락가락 변화무쌍한 환경에 피부 속 수분은 빠르게 메마른다. 건조함을 못 이겨 무작정 수분 크림을 듬뿍 바르지만 근본적인 피부 속 건조함을 해결하지 못한 상태다 보니 피부 밸런스는 계속해서 무너진다. 이처럼 피부 상태가 최악을 향할 때는 유효 성분을 응축해 소량으로도 최대 효과를 내는 앰풀이 정답. 일반 에센스나 크림보다 영양 성분이 농축된 앰풀을 꾸준히 사용하면 피부 장벽을 튼튼히 만들어 피부 속 수분이 쉽게 빠져나가지 못하도록 돕는다. 그러니 한 번에 많은 양을 바르기보다 소량을 꾸준히 사용해야 더 효과적이다. 무턱대고 많은 양을 발랐다가는 피부에 제대로 흡수되지 않고 오히려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으니 주의할 것. 앰풀은 바르는 순서도 중요한데, 토너로 피부 결을 정리한 다음 바르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 이때가 피부 흡수력이 가장 좋은 타이밍이기 때문이다. 스킨케어 앞 단계에서 앰풀을 발라 피부 속 수분을 가득 채운 다음 수분 크림을 레이어링했을 때 피부 겉과 속의 메마름을 완벽하게 케어할 수 있다.

3 / 10
/upload/nylon/article/201801/thumb/37383-278673-sample.jpg

 

1 워터 레이어링 효과로 피부에 수분을 탄탄히 채우는 스킨푸드의 수분 베리 앰풀 오리지널 60ml 2만4천원.
2 수분감은 물론 피부 결과 탄력까지 개선하는 헤라의 시그니아 앰풀 10.2g×4 25만원.
3 꿀처럼 쫀쫀한 제형으로 밀도 높은 보습감을 선사하는 구달의 청귤 꿀 보습 앰풀 30ml 2만2천원.
4 밤사이 수분 손실을 막아 보습과 탄력을 개선하는 아이오페의 에이지 코렉팅 나이트 앰풀 30ml 6만원.
5 순한 성분으로 피부를 진정시키는 수분 앰풀은 프리메라의 수딩 센서티브 컨센트레이트 10ml×4 3만원.
6 농축된 앰풀 성분으로 건조한 피부에 생기를 되찾아주는 AHC의 더 에스테 퍼스트 B 앰풀 20ml 2만3천원.

건조한 겨울, 메말라가는 얼굴 위 가볍게 혹은 무겁게 수분을 채울 때다.

Credit Info

EDITOR
KIM MIN JI
사진
YOUNG KIM
어시스턴트
HA JE KYUNG

2018년 01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KIM MIN JI
사진
YOUNG KIM
어시스턴트
HA JE KYUNG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