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이슈

2018 F/W 서울 패션위크

BEYOND THE RUNWAY

On May 11, 2018 0

3 / 10
/upload/grazia/article/201805/thumb/38500-306273-sample.jpg

 


스트리트 무드의 아이템이 강세였던 지난 시즌에 비해 2018 가을/겨울 서울 패션위크에서는 신인 디자이너들의 스토리가 엿보이는 런웨이뿐 아니라 쇼를 표현하는 방식까지 다양한 볼거리가 풍성했다.
물론 스트리트 패션을 담아내는 파파라치나 그걸 구경하는 수많은 인파는 여전했지만, 평면적인 쇼보다는 디자이너들의 개성이 드러난 시도가 눈에 띄었다. 스티브J&요니P는 런웨이 대신 한남동 스튜디오 콘크리트에서 퍼포먼스와 전시가 어우러진 색다른 쇼를 공개했고, 디자이너 바조우의 99%IS는 지하 주차장이라는 특별한 공간에서 차를 타고 등장하는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아예 런웨이 자체를 소셜 미디어에 맞춘 브랜드도 나타났다. 지난 시즌 AR 기술을 접목한 런웨이를 선보인 더 스튜디오케이는 ‘Real & Fake’라는 콘셉트로 소셜 미디어를 통한 프레젠테이션 방식을 선택했다. 서울 패션위크를 통해 첫인사를 건넨 신진 디자이너들의 행보도 주목할 만한 시즌이었다. 한국에 스트리트 브랜드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브랜드 디스이즈네버댓이 SFDF 캐주얼 부문에서 우승하며 최초로 패션위크 컬렉션을 선보였고, 절제된 테일러링을 보여준 텔더트루스와 가방 디자이너 구지혜의 구드 브랜드가 함께한 런웨이, 그리고 민주킴까지 새로운 것에 목마른 대중들의 입맛에 딱 맞는 신진 디자이너들의 재기 발랄한 쇼가 이어졌다. 패션에 경계가 없듯이, 패션을 선보이는 방식과 풀어내는 스토리도 런웨이에만 국한되지 않는다. 숨 가쁘게 지난 일주일, 2018 가을/겨울 서울 패션위크에서 펼쳐진 다양한 스토리를 <그라치아>가 엄선했다.
 

아트 인스톨레이션이 있는 공간과 옷이 만들어내는 조화를 표현하고 싶어서 전형적인 쇼가 아닌 프레젠테이션을 택하게 되었어요. SJYP라는 브랜드가 가진 쿨한 감성과 날것의 느낌을 그대로 전하고 싶기도 했고요. 장소 선택부터 고민을 많이 했어요. 처음에는 예전에 스티브J&요니P 스튜디오가 있던 한남동 건물을 생각하기도 했고, 세차장 콘셉트를 떠올리기도 했죠. 그러다 우연히 박스 테이프를 보게 되었고 ‘Ware House’로 주제를 좁히게 되었어요. 주제를 정하니 자연스레 스튜디오 콘크리트가 떠올랐죠. 예술적이면서 저희와 콘셉트가 잘 맞는 공간이니까요. 모델이 아닌 관객이 움직이는 프레젠테이션을 준비하다 보니 구석구석 신경을 많이 썼어요. 관객이 보는 모든 각도에서 SJYP만의 느낌을 전하는 데 집중했죠. 행사를 마치고 나서 인스타그램 피드에 올라온 사진들을 보니 런웨이 쇼와는 확실히 다르더라고요. 프레젠테이션장 곳곳이 모두 화보의 한 장면처럼 나와서 좋았어요. 관객들과 소통하고 싶었던 목표를 이루기도 했고요. 그 외에도 이번 프레젠테이션을 준비하면서 퍼포먼스 아티스트 리아와 함께 티저 영상을 제작하는 등 패션이 좀 더 힙한 문화와 어우러지기 위해 노력했죠. _디자이너 스티브 J & 요니 P

더 스튜디오케이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리얼 & 페이크 컬렉션 이미지.

더 스튜디오케이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리얼 & 페이크 컬렉션 이미지.

더 스튜디오케이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리얼 & 페이크 컬렉션 이미지.

99%IS 쇼의 오프닝.

99%IS 쇼의 오프닝.

99%IS 쇼의 오프닝.




HOT CELEBS
패션위크의 묘미 중 하나는 프런트 로에 앉은 셀러브리티들의 룩을 관찰하는 것. 이번 시즌 서울 패션위크를 찾은 셀럽들의 상큼한 봄 스타일링에 주목해보자.
 

3 / 10
SJYP 웨어 하우스를 방문한 공효진.

SJYP 웨어 하우스를 방문한 공효진.

  • SJYP 웨어 하우스를 방문한 공효진.SJYP 웨어 하우스를 방문한 공효진.
  • 이민정 at YCH.이민정 at YCH.
  • 정소민 at 문수권.정소민 at 문수권.
  • 이청아 at 로우클래식.이청아 at 로우클래식.
  • 서현 at 로우클래식.서현 at 로우클래식.
  • 임지연 at YCH.임지연 at YCH.
  • 남노아 디자이너의 노앙 쇼에 참석한 유아인.남노아 디자이너의 노앙 쇼에 참석한 유아인.
  • 컬러풀한 아이템을 
귀엽게 매치한 아스트로 차은우, 문빈 at 노앙.컬러풀한 아이템을
    귀엽게 매치한 아스트로 차은우, 문빈 at 노앙.
  • 그레이 슈트 룩을 
시크하게 연출한 
이현이 at 노앙.그레이 슈트 룩을
    시크하게 연출한
    이현이 at 노앙.
  • 퍼플 컬러의 드레스를 소화한 효민 at 프리마돈나.퍼플 컬러의 드레스를 소화한 효민 at 프리마돈나.
  • 화이트 셔츠와 스트라이프 스커트를 매치한 장희진 at YCH.화이트 셔츠와 스트라이프 스커트를 매치한 장희진 at YCH.
  • 블랙 & 화이트 슈트 룩을 입은 최강창민 at 문수권.블랙 & 화이트 슈트 룩을 입은 최강창민 at 문수권.




EDITOR’S PICK
<그라치아> 패션 에디터들이 뽑은 베스트 런웨이 6.

  • LOW CLASSIC

    화가 ‘조지아 오키프’의 작품 세계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이너 이명신의 로우클래식 쇼. 몸을 따라 부드럽게 흘러내리는 판초 코트와 각 잡힌 와이드 팬츠, 오버사이즈 프린트 셔츠 등 1980~90년대의 복고풍 테일러링 쇼 피스들 사이로 실크와 레더, 다양한 소재의 아이템을 더해 우아하면서도 강인한 여성을 표현하고자 했다. 차분하지만 지루하지 않은 컬러 매치, 아방가르드하면서도 여성미는 잃지 않는 디자인의 강약 조절까지. 로우클래식이 이 어려운 걸 또 해냅니다. _안새롬

  • KIOK

    디렉터 크레용 리와 디자이너 코코 & 제이 리 자매가 전개하는 키옥. 브랜드의 상징적인 소재 ‘데님’을 체크 패턴과 결합하거나, 울 소재와 섞은 변화무쌍한 아이템들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 시즌엔 재킷 위에 속옷을 걸친 듯한 룩, 재봉선이 바깥으로 드러난 코트 등 란제리에서 영감을 받은 옷들이 눈에 띄었다. 클래식한 슈트에 스키 모자를 푹 눌러쓰는 깜직한 스타일링까지 매력적이었던 쇼. _안새롬

  • THE CENTAUR

    옷, 음악, 스타일링 그리고 더센토르 특유의 오묘한 무드까지, 그 어느 것 하나 빠지는 게 없었다. 특히 미미 인형 옷에서 영감을 받은 핑크 컬러로 만든 팬츠 슈트 룩, 각기 다른 컬러와 소재의 조화가 돋보인 레오퍼드 퍼 스타일링이 인상에 남는다. _진정아

  • YCH

    이번 시즌 YCH는 한층 정제된 룩들을 선보였다. ‘모던 부티크’를 주제로 1960~70년대 트렁크 쇼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했고, 트렌치코트에 스카프를 더한 룩은 지금 당장 머리부터 발끝까지 그대로 사고 싶을 정도였다. 쇼의 마지막에 등장한 드레시한 케이프는 YCH식의 로맨틱함이 무엇인지 보여준 강력한 한 방이었다. _진정아

  • PUSH BUTTON

    앞에서 보면 슬립 드레스에 스웨트셔츠를 매치한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 슬립 드레스는 뒷면이 존재하지 않는다. 이번 시즌 디자이너 박승건의 디자인 한 수는 반전 뒤태. 뻔할 수 있는 룩을 특유의 위트로 재미있게 풀어냈다. 이런 룩이 전혀 부담스럽지 않게 느껴지는 것이 푸시버튼만의 매력일지도. _조윤주

  • CHARM’S

    다양한 스포티 룩을 선보인 참스의 쇼에선 유독 레오퍼드 패턴이 돋보였다. 온통 레오퍼드로 일색인 룩에 블랙 컬러의 라이더 재킷을 매치해 웨어러블한 스타일링을 완성했을 뿐 아니라 카파와 협업한 로고 플레이 티셔츠, 마치 종이접기를 한 듯 독특한 디자인의 팬츠까지 위트 있는 아이템이 가득했다. _조윤주




HIT THE SCENE
서울 패션위크를 찾은 루키 디자이너 5명.


THIS IS NEVER THAT
스트리트 무드의 룩을 좋아한다면 한 번쯤 이름을 들어봤을 거다. 삼성물산이 주최한 SFDF의 수상자로 패션위크에 당당하게 출사표를 던진 디스이즈네버댓. 특유의 로고 플레이와 오버사이즈 실루엣의 힙한 아이템이 가득한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번 컬렉션에서는 알파인더스트리와 컬래버레이션한 아이템도 선보여 브랜드 스토리는 물론이고 소재, 디자인까지 기능적인 요소를 한층 더 끌어올렸다.

3 / 10
/upload/grazia/article/201805/thumb/38500-306294-sample.jpg

스트리트 무드의 힙한 아이템으로 무장한 디스이즈에버뎃의 피날레.

스트리트 무드의 힙한 아이템으로 무장한 디스이즈에버뎃의 피날레.






EENK

패션의 경계는 없다. 2015년에 론칭한 브랜드 잉크는 ‘B for Beanie’처럼 알파벳을 활용해 옷뿐만이 아닌 모자, 백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아이템들을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주목을 받았다. 디자이너 이혜미는 잉크의 첫 컬렉션에서 ‘K for Knit’의 오버사이즈 베스트 니트와 세련되면서도 입기 쉬운 팬츠, 백을 선보이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스카프가 연상되는 
잉크의 백.

스카프가 연상되는 잉크의 백.

스카프가 연상되는 잉크의 백.




GUDE + TELL THE TRUTH
2015년 첫 컬렉션을 선보인 텔더트루스의 디자이너 김성은과 가방 브랜드 구드의 디자이너 구지혜가 협업한 런웨이. SFDF 제1회 수상을 한 텔더트루스의 테일러드 코트와 시그너처 아이템인 배기팬츠 룩에 빈티지한 스퀘어 백, 닥터 백을 변형한 디자인의 미니 토트백, 트렌디한 PVC 소재의 레인 커버를 더한 구드 백 등을 매치해 머리부터 발끝까지 시크하게 차려입은 모델들이 걸어 나왔다. 디자이너 간의 완성도 높은 협업을 선보였던 멋진 쇼.

화제가된 구드의 레인커버.

화제가된 구드의 레인커버.

화제가된 구드의 레인커버.

텔더트루스의 
테일러드 코트 룩.

텔더트루스의 테일러드 코트 룩.

텔더트루스의 테일러드 코트 룩.






족두리가 연상되는 민주킴의 헤드피스.

족두리가 연상되는 민주킴의 헤드피스.

족두리가 연상되는 민주킴의 헤드피스.

MINJUKIM

“민주킴의 옷은 입었을 때 더욱 매력적이에요. 서울 패션위크 런웨이를 처음으로 찾은 것도 이 때문이죠.” 파리 컬렉션 기간에 만난 디자이너 김민주의 말이다. 2015년 런던에서 첫 컬렉션을 선보인 그녀는 특유의 페미닌한 감성의 소재와 디자인으로 해외에서도 많은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이번 시즌 그녀는 애니메이션 <은하철도 999>에서 영감을 받은 의상을 선보였다. 의상 곳곳에 숨겨진 ‘999’ 로고와 플로럴 패턴, 구조적인 재킷과 원피스가 런웨이에 올랐고 한국 전통 장신구인 족두리를 연상시키는 헤드피스, PVC 백으로 위트 있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3 / 10
/upload/grazia/article/201805/thumb/38500-306302-sample.jpg

빈티지한 컬러와 플라워 모티브, 아방가르드한 실루엣의 민주킴 컬렉션 의상을 입은 모델들.

빈티지한 컬러와 플라워 모티브, 아방가르드한 실루엣의 민주킴 컬렉션 의상을 입은 모델들.





DDP 밖에서는

THE SIRIUS

2018 LVMH 프라이즈 20인에 당당히 이름을 올린 디자이너 정영찬의 더시리우스 2018 가을/겨울 컬렉션 프레젠테이션이 서울 패션위크 기간 동안 진행됐다. 테마는 시(Pome, Poetic). 해체적인 실루엣과 워크 웨어에서 영감을 받은 슈트, 다양한 컬러로 페인팅을 한 듯한 프린트 셔츠는 완성도가 높았고 아이템 하나하나에서 힘이 느껴졌다.

  • BY EDIT

    실용적인 디자인 소재로 국내 마니아 층이 두터운 ‘바이에딧’은 서울 컬렉션 기간에 해외 바이어와 프레스를 대상으로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했다. 이번에는 핑크 컬러의 ‘피글렛 백’과 트래블 라인뿐 아니라 참 장식까지 선보여 해외 시장 진출의 첫 단추를 성공적으로 끼웠다.

  • MATCHESFASHION.COM × CHARLES JEFFERY

    2018 LVMH 프라이즈 최종 결선에 진출한 영국 디자이너 찰스 제프리가 한국을 찾았다. 한국 시장에 큰 관심이 있다고 말한 그는 서울 디자이너들의 쇼에 참석한 것은 물론이고, 경리단길의 한 클럽으로 한국 프레스를 포함해 프랑스 이탈리아 등 해외 프레스까지 초대한 뒤 온라인 편집 숍 매치스패션닷컴과 함께한 캡슐 컬렉션을 소개하는 디너 행사를 진행했다.

Credit Info

2018년 5월

2018년 5월(총권 102호)

이달의 목차
EDITOR
안새롬, 진정아, 조윤주
PHOTO
박성제, ©SJYP, The Studio K, 99%is, Push Button, Nohant, Low Classic, Kiok, The Centaur, YCH, Charm’s, This is Hever That, Eenk, Gude, Tell the Truth, Min Ju Kim, Matchesfashion.com, The Sirius, By Edit

2018년 5월

이달의 목차
EDITOR
안새롬, 진정아, 조윤주
PHOTO
박성제, ©SJYP, The Studio K, 99%is, Push Button, Nohant, Low Classic, Kiok, The Centaur, YCH, Charm’s, This is Hever That, Eenk, Gude, Tell the Truth, Min Ju Kim, Matchesfashion.com, The Sirius, By Edit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