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인물

설리 미리보기

On July 17, 2017 0

설리,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와 함께한 커버와 뷰티 화보 공개

 


뷰티 아이콘이자 배우로 커리어를 쌓아 가고 있는 설리가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8월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또한 뷰티 화보 속에서는 에스티 로더의 ‘러브 립스틱’ 다섯 가지 컬러를 바르고 각각 다른 표정과 무드를 소화했다. 영화 <리얼> 개봉 이후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발랄한 매력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주도하며 특유의 ‘과즙미’와 ‘고혹미’를 뽐냈다. 

 


 

설리만의 예쁜 립 연출 노하우를 묻는 질문에는 “립스틱 컬러가 입술에 착색되라고 외출 몇 시간 전부터 미리 발라놔요. ‘나의 오늘의 색은 이거야!’ 라는 생각을 하면서 입술 컬러부터 정하고 꾸미기를 시작하는 거죠. 얼굴이 먼저 업(?)돼야 옷도 입고 싶어지더라고요.” 라는 재밌는 답변을 했다. 이날 설리가 바른 에스티 로더의 ‘러브 립스틱’ 중 ‘로즈 엑세스’ 라는 이름의 버건디 컬러가 커버 컷으로 선정됐다. 여름을 정리하면서 가을을 기다리는 8월호와 더없이 잘 어울렸기 때문이다. 또한 설리는 가지색에 가까운 짙은 가을 컬러 립스틱도 찰떡 같이 소화해냈다.
“’내가 언제부터 이런 다크한 립이 잘 어울렸더라?' 라는 생각을 했어요. 저도 어느덧 진한 색이 어울리는 얼굴이 됐나 봐요.” 라며 촬영 소감을 전했다. 

 

 

시종일관 재미있고 유쾌한 인터뷰를 이어가다가 연기에 관한 질문이 나오자 한 단어, 한 단어를 신중히 고르며 진중한 표정으로 이야기를 풀어놨다. 연기자를 평생 직업으로 생각하냐는 질문에 설리는 이렇게 답했다.
“연기자가 평생 직업일수도 있겠다, 싶은 생각이 드는 요즘이에요. ‘이 곳’이 저랑 되게 잘 어울린다는 생각을 했어요. 이 곳과 안 어울린다고 믿던 때도 있었거든요. 저와 ‘다른’ 사람들을 보면서 ‘난 아니야, 오히려 저런 사람들이 연예인 해야지’ 라고 생각했었어요. 근데 요즘엔 ‘어 아니네? 내 자리도 있네’라는 생각이 드는 거에요. 자신감도 좀 붙었고, 일에 대한 성취감과 책임감도 생겼어요.” 

 




 

설리의 자유분방한 매력을 담은 커버, 사랑스러운 메이크업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그리고 ‘오늘의 입술’ 영상은 오는 7월 20일 발행되는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8월호(통권 제 93호)와 공식 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graziakorea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설리,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와 함께한 커버와 뷰티 화보 공개

Credit Info

2017년 7월

2017년 7월(총권 92호)

이달의 목차

2017년 7월

이달의 목차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