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라이프스타일

Pack & Go!

On July 13, 2017 0

어디를 둘러봐도 푸른 바다만 보이는 섬 혹은 터벅터벅 걷는 것만으로도 좋은 트렌디한 도시처럼, 누구든 일탈하고 싶은 달콤한 휴양지 하나쯤은 있을 거다. <그라치아> 에디터들이 꼽은 꿈의 여행지와 취향이 묻어나는 휴양지 아이템.

IBIZA

 

여행 가서 가만히 쉬는 건 좀 따분해하는지라 쇼핑과 유흥, 볼거리가 가득한 도시를 사랑한다. 이비사는 그 모든 것을 갖춘 여행지! 낮에는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카페, 레스토랑 등을 찾아다니고 밤에는 유명한 바나 클럽에서 시간을 보낼 생각. 더운 여름 휴양지로 떠날 땐 일정보다 넉넉하게 옷을 챙겨가 기분에 따라 바꿔 입는다.
반드시 가져가야 할 아이템? 드레스 업하기 쉬운 블랙 드레스와 하이힐, 귀여운 수영복과 데님 쇼츠, 심심할 때 볼 책과 블루투스 스피커까지. 너무 많나? _장정진(피처 디렉터)

색색의 요트가 정박해 있는 이비사의 작은 항구.

색색의 요트가 정박해 있는 이비사의 작은 항구.

색색의 요트가 정박해 있는 이비사의 작은 항구.

이비사의 밤은 음악을 즐기는 클러버로 가득하다.

이비사의 밤은 음악을 즐기는 클러버로 가득하다.

이비사의 밤은 음악을 즐기는 클러버로 가득하다.





  • DAY

     

  • NIGHT

     

1 가격미정 샤넬.
2 63만5천원 이로.
3 왼쪽부터 42만원, 45만원 모두 젬앤페블스.
4 48만원 에밀리오 푸치.
5 33만5천원 빌브레퀸.

1 가격미정 샤넬. 2 63만5천원 이로. 3 왼쪽부터 42만원, 45만원 모두 젬앤페블스. 4 48만원 에밀리오 푸치. 5 33만5천원 빌브레퀸.

1 가격미정 샤넬. 2 63만5천원 이로. 3 왼쪽부터 42만원, 45만원 모두 젬앤페블스. 4 48만원 에밀리오 푸치. 5 33만5천원 빌브레퀸.

1 2만9천원 에잇세컨즈.
2 3백78만원 안토니오 마라스.
3 79만5천원 DKNY.
4 가격 미정 디올. 
5 가격 미정 페라가모.
6 11만8천원 게스.

1 2만9천원 에잇세컨즈. 2 3백78만원 안토니오 마라스. 3 79만5천원 DKNY. 4 가격 미정 디올. 5 가격 미정 페라가모. 6 11만8천원 게스.

1 2만9천원 에잇세컨즈. 2 3백78만원 안토니오 마라스. 3 79만5천원 DKNY. 4 가격 미정 디올. 5 가격 미정 페라가모. 6 11만8천원 게스.






LA

 

LA는 사진과 글로 배웠다. 미국을 한 번도 가보지 않은 내겐 LA, 특히 베니스 비치는 꿈의 도시다. 넘어지면 코 닿을 해변, 개성 있는 숍이 들어선 애벗키니 로드의 비키니 걸들까지, 그야말로 천국. 일단 옷장 속의 화려하고 컬러풀한 아이템은 모두 담아갈 생각이다. 원피스 수영복과 몸매를 커버해 줄 니트 로브, 간단한 소품만 들어갈 힙색을 마음속으로 이미 골라뒀다. 아, LA의 밤을 즐기기 위한 아찔한 실크 드레스도! _안새롬(패션 에디터)





  • DAY

     

  • NIGHT

     

1 23만원 헬렌 카민스키.
2  상의 22만원대, 하의 13만원대 모두 KIINI by 네타포르테.
3 가격 미정 에르메스.
4 1백82만원 미쏘니.
5 1만3천원 H&M.
6 1백38만원 구찌.

1 23만원 헬렌 카민스키. 2 상의 22만원대, 하의 13만원대 모두 KIINI by 네타포르테. 3 가격 미정 에르메스. 4 1백82만원 미쏘니. 5 1만3천원 H&M. 6 1백38만원 구찌.

1 23만원 헬렌 카민스키. 2 상의 22만원대, 하의 13만원대 모두 KIINI by 네타포르테. 3 가격 미정 에르메스. 4 1백82만원 미쏘니. 5 1만3천원 H&M. 6 1백38만원 구찌.

1 40만원대 자끄뮈스 by 마이테레사.
2 51만원대 Staud.
3 3백14만원 까르띠에. 
4 가격 미정 프라다.

1 40만원대 자끄뮈스 by 마이테레사. 2 51만원대 Staud. 3 3백14만원 까르띠에. 4 가격 미정 프라다.

1 40만원대 자끄뮈스 by 마이테레사. 2 51만원대 Staud. 3 3백14만원 까르띠에. 4 가격 미정 프라다.






ARNHEM

 

네덜란드의 아른험은 암스테르담에서 기차로 1시간 거리에 위치한 작은 도시다. 도시 전체가 패션, 아트 스쿨과 뮤지엄이 많고 천천히 산책하다 보면 귀여운 동물원이나 빈티지 마켓도 만날 수 있는 보물 같은 곳이랄까! 면 소재 박시 원피스와 반다나 그리고 운동화를 착용한 채 낮에는 산책하는 듯한 여행을, 밤에는 친구들과 함께 소소한 홈 파티를 즐겨볼 예정이다. 깔끔한 화이트 드레스와 포인트가 될 귀고리 하나면 충분하다. _임현진(뷰티 디렉터)

거리 곳곳에 있는 미술 작품을 감상하며 산책하는 것도 아른험을 즐기는 방법!

거리 곳곳에 있는 미술 작품을 감상하며 산책하는 것도 아른험을 즐기는 방법!

거리 곳곳에 있는 미술 작품을 감상하며 산책하는 것도 아른험을 즐기는 방법!

아름다운 야경을 바라보며 친구들과 소소한 홈 파티를 준비해도 좋다.

아름다운 야경을 바라보며 친구들과 소소한 홈 파티를 준비해도 좋다.

아름다운 야경을 바라보며 친구들과 소소한 홈 파티를 준비해도 좋다.





  • DAY

     

  • NIGHT

     

1 15만원 1046스튜디오.
2 18만9천원 아밤 아파트멍. 
3 가격 미정 허쉘 by 플랫폼플레이스.
4 32만원 써리얼 벗 나이스.
5 19만8천원 바네사브루노.
6 가격 미정 끌로에.
7 가격 미정 투미.

1 15만원 1046스튜디오. 2 18만9천원 아밤 아파트멍. 3 가격 미정 허쉘 by 플랫폼플레이스. 4 32만원 써리얼 벗 나이스. 5 19만8천원 바네사브루노. 6 가격 미정 끌로에. 7 가격 미정 투미.

1 15만원 1046스튜디오. 2 18만9천원 아밤 아파트멍. 3 가격 미정 허쉘 by 플랫폼플레이스. 4 32만원 써리얼 벗 나이스. 5 19만8천원 바네사브루노. 6 가격 미정 끌로에. 7 가격 미정 투미.

1 19만8천원 마그리 by.스페이스 놀.
2 2백30만원 버버리.
3 97만8천원 블루걸.
4 17만5천원 SJSJ.

1 19만8천원 마그리 by.스페이스 놀. 2 2백30만원 버버리. 3 97만8천원 블루걸. 4 17만5천원 SJSJ.

1 19만8천원 마그리 by.스페이스 놀. 2 2백30만원 버버리. 3 97만8천원 블루걸. 4 17만5천원 SJSJ.






HABANA

 

쿠바의 모든 것을 좋아한다. 특히 낮밤 가릴 것 없이 테라스에 앉아 마시는 진한 칵테일은 필수 코스다. 기승전‘술’! 여행을 즐기는지라 패킹의 콘셉트는 편안함. 아무리 긴 여행이라도 4벌 이상 챙기지 않는다. 캐리어도 기내 반입이 가능한 사이즈면 충분하다. 그래도 가장 신경 쓰는 것은 잠옷(현지에 가서도 잠옷 쇼핑에 열을 올리는 스타일). 야밤의 파자마 세트는 청바지나 티셔츠와 함께 밤낮으로 입을 수 있는 요긴한 아이템이라 눈이 간다. _김수정(피처 에디터)

아바나 거리에서 마주친 밴드 로스 맘비세스.

아바나 거리에서 마주친 밴드 로스 맘비세스.

아바나 거리에서 마주친 밴드 로스 맘비세스.

말레콘 야시장의 먹거리들.

말레콘 야시장의 먹거리들.

말레콘 야시장의 먹거리들.





  • DAY

     

  • NIGHT

     

1 75만원 알렉산더 왕.
2 3백90만원 모이나.
3 25만9천원 리바이스.
4 15만9천원 톰보이. 
5 13만5천원 레트 바이 티.
6 19만8천원 오그램.

1 75만원 알렉산더 왕. 2 3백90만원 모이나. 3 25만9천원 리바이스. 4 15만9천원 톰보이. 5 13만5천원 레트 바이 티. 6 19만8천원 오그램.

1 75만원 알렉산더 왕. 2 3백90만원 모이나. 3 25만9천원 리바이스. 4 15만9천원 톰보이. 5 13만5천원 레트 바이 티. 6 19만8천원 오그램.

1 16만5천원 아밤.
2 17만3천원 스와치.
3 가격 미정 포츠1961.
4 가격 미정 발렌티노.
5 13만8천원 어그.
6 30만원대 이치아더.

1 16만5천원 아밤. 2 17만3천원 스와치. 3 가격 미정 포츠1961. 4 가격 미정 발렌티노. 5 13만8천원 어그. 6 30만원대 이치아더.

1 16만5천원 아밤. 2 17만3천원 스와치. 3 가격 미정 포츠1961. 4 가격 미정 발렌티노. 5 13만8천원 어그. 6 30만원대 이치아더.






NAMIBIA

 

익숙한 동남아시아를 벗어날 계획이다.
바다와 사막이 함께 공존하는 스와코프문트와 야생 동물들의 천국 에토샤 국립공원이 있는 아프리카 나미비아로 떠나 대자연을 즐길 예정. 어느 곳을 가든 무엇을 입을지 미리 스타일링해 두지 않는 편이라 심플한 톱, 데님 쇼츠, 편안한 샌들처럼 기본 아이템 위주로 챙긴다. 버킷 해트나 선글라스, 귀여운 미니 크로스 백은 포인트 아이템으로 가져갈 계획. 야생 동물 말고는 아무도 없는 고요함을 즐기고 싶다. _진정아(패션 에디터)

해변에서 가벼운 레저 활동을 즐길 수 있는 스와코프문트.

해변에서 가벼운 레저 활동을 즐길 수 있는 스와코프문트.

해변에서 가벼운 레저 활동을 즐길 수 있는 스와코프문트.

에토샤 국립공원의 밤, 워터 홀로 모이는 야생 동물을 관찰할 수 있다.

에토샤 국립공원의 밤, 워터 홀로 모이는 야생 동물을 관찰할 수 있다.

에토샤 국립공원의 밤, 워터 홀로 모이는 야생 동물을 관찰할 수 있다.





  • DAY

     

  • NIGHT

     

1 9만9천원 로우클래식.
2 34만원 젬앤페블스.
3 7만9천원 SJSJ.
4 24만8천원 럭키슈에뜨.
5 가격 미정 돌체앤가바나 by 룩소티카. 
6 50만원 롱샴. 
7 가격 미정 미우미우.
8 15만원 올세인츠.

1 9만9천원 로우클래식. 2 34만원 젬앤페블스. 3 7만9천원 SJSJ. 4 24만8천원 럭키슈에뜨. 5 가격 미정 돌체앤가바나 by 룩소티카. 6 50만원 롱샴. 7 가격 미정 미우미우. 8 15만원 올세인츠.

1 9만9천원 로우클래식. 2 34만원 젬앤페블스. 3 7만9천원 SJSJ. 4 24만8천원 럭키슈에뜨. 5 가격 미정 돌체앤가바나 by 룩소티카. 6 50만원 롱샴. 7 가격 미정 미우미우. 8 15만원 올세인츠.

1 3만9천원 5252 by 오아이오아이.
2 가격 미정 스텔라 매카트니.
3 1백70만원 로에베. 
4 1백20만원 토리버치.
5 가격 미정 빔바이롤라.
6 14만5천원 컨버스.

1 3만9천원 5252 by 오아이오아이. 2 가격 미정 스텔라 매카트니. 3 1백70만원 로에베. 4 1백20만원 토리버치. 5 가격 미정 빔바이롤라. 6 14만5천원 컨버스.

1 3만9천원 5252 by 오아이오아이. 2 가격 미정 스텔라 매카트니. 3 1백70만원 로에베. 4 1백20만원 토리버치. 5 가격 미정 빔바이롤라. 6 14만5천원 컨버스.






HONG KONG

 

캐리어를 가져간다면 가장 작은 사이즈, 혹은 아예 넉넉한 사이즈의 트래블 백에 간편하게 담아가는 여행을 선호한다. 때문에 가지고 있는 옷 중 가장 얇은 옷을 챙기는 편. 리넨, 포플린 같은 얇은 소재의 원피스나 통풍이 잘되는 나풀나풀한 스커트 정도? 홍콩의 수많은 갤러리와 아트센터 투어를 위한 운동화는 필수다. 도저히 못 입을 것 같은 화려한 아이템도 1~2가지 챙겨보길 추천한다. 홍콩의 밤은 그만큼 화려하다. _김민지(프리랜스 에디터)





  • DAY

     

  • NIGHT

     

1 25만4천원 클루드클레어.
2 1백49만원 마르니.
3 4만9천원 드링크스캔코드.
4 1백7만원 MM6.
5 가격 미정 루이비통.
6 가격 미정 나이키.

1 25만4천원 클루드클레어. 2 1백49만원 마르니. 3 4만9천원 드링크스캔코드. 4 1백7만원 MM6. 5 가격 미정 루이비통. 6 가격 미정 나이키.

1 25만4천원 클루드클레어. 2 1백49만원 마르니. 3 4만9천원 드링크스캔코드. 4 1백7만원 MM6. 5 가격 미정 루이비통. 6 가격 미정 나이키.

1 가격 미정 프라다.
2 21만5천원 카페인.
3 가격 미정 까르띠에.
4 46만5천원 타임.

1 가격 미정 프라다. 2 21만5천원 카페인. 3 가격 미정 까르띠에. 4 46만5천원 타임.

1 가격 미정 프라다. 2 21만5천원 카페인. 3 가격 미정 까르띠에. 4 46만5천원 타임.

어디를 둘러봐도 푸른 바다만 보이는 섬 혹은 터벅터벅 걷는 것만으로도 좋은 트렌디한 도시처럼, 누구든 일탈하고 싶은 달콤한 휴양지 하나쯤은 있을 거다. <그라치아> 에디터들이 꼽은 꿈의 여행지와 취향이 묻어나는 휴양지 아이템.

Credit Info

2017년 7월

2017년 7월(총권 92호)

이달의 목차
EDITOR
안새롬
PHOTO
이용인·곽동욱·김주환(제품), Getty Images, Splashnews/Topic

2017년 7월

이달의 목차
EDITOR
안새롬
PHOTO
이용인·곽동욱·김주환(제품), Getty Images, Splashnews/Topic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