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신상

뚱뚱한 자외선 차단제는 사양할래요

On July 27, 2016 0

끌레드벨의 선 팩은 얼굴과 보디에 쓱쓱 문지르기만 하면 자외선이 차단된다. 휴가지에서 이만큼 편리한 아이템이 또 있을까?

기발한 아이디어로 승부

휴가를 떠날 때 가장 많은 무게를 차지하는 건 뷰티 파우치다. 스킨케어 제품뿐 아니라 얼굴과 몸에 바르는 종류별 자외선 차단제까지 챙겨야 하니 말이다(덧바르기용 ‘자차’, 해변에서 칙칙 뿌리는 ‘스프레이 자차’까지!). 게다가 자외선을 비롯해 각종 미세먼지와 외부 오염 물질로 인해 자외선 차단제는 스킨케어만큼이나 필수 아이템이 됐다.

과감히 파우치에서 빼거나 샘플로 대체하는 건 어림없는 소리. 끌레드벨의 선 팩은 기존 액상 타입 자외선 차단제의 편견을 깬 ‘신박한’ 아이디어가 돋보인다. 마스크 팩에 사용되는 순면 패드에 에센스 제형의 자외선 차단제를 푹 적셔 담아냈기 때문. 얼굴이든 몸이든 그냥 쓱쓱 문지르기만 하면 되는 패드 타입이라 수영장이나 해변에서 하얗게 흘러내릴 일도 없다.

휴가지뿐 아니라 장시간 러닝이나 사이클링 같은 아웃도어 활동 시에도 유용하다. 자외선 차단제를 덜어 손에 묻혀 바르고 다시 손을 닦아야 하는 불편함도 없고, 옷에 묻어날 걱정도 없으니까! 끌레드벨 선 팩은 롯데 홈쇼핑과 제주공항, 갤러리아 63면세점과 리츠칼튼 호텔에서 구입 가능하며 끌레드벨 공식 홈페이지(https://www.cledbel.co.kr/)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문의 080-465-4650

“야외 촬영에 꼭 지니고 다녀요. 꺼내서 쓱쓱 문지르기만 하면 손이나 옷에 묻을 걱정도 없고 끈적이지도 않아요.” 배우 고소영이 밝힌 자외선 차단 비법은 바로 끌레드벨 ‘선 팩’이다.

동그란 물티슈처럼 생긴 팩이 1매씩 포장되어 외출할 때 간편히 소지할 수 있는 게 특징. 간편한 일회용 타입이라고 자외선 차단 지수가 낮을 거라 생각한다면 오산이다. SPF 50+에 PA+++의 높은 자외선 차단 지수를 지녔으며, 액상이나 크림 타입의 주요 단점인 백탁 현상과 끈적임이 거의 없다.

 

끌레드벨 선 팩 5매 2만4천원.

끌레드벨 선 팩 5매 2만4천원.

끌레드벨 선 팩 5매 2만4천원.

100% 순면 원단으로 피부 자극이 없다. 촉촉한 자외선 차단 성분을 머금은 팩을 태양에 달궈진 피부에 문지르면 즉각 시원해지는 효과도 누릴 수 있다.

100% 순면 원단으로 피부 자극이 없다. 촉촉한 자외선 차단 성분을 머금은 팩을 태양에 달궈진 피부에 문지르면 즉각 시원해지는 효과도 누릴 수 있다.

100% 순면 원단으로 피부 자극이 없다. 촉촉한 자외선 차단 성분을 머금은 팩을 태양에 달궈진 피부에 문지르면 즉각 시원해지는 효과도 누릴 수 있다.

끌레드벨 선 팩 CHECKLIST 4

끈적임 제로, 어디서나 간편하게

백탁 현상이나 끈적임이 없는 산뜻한 제형이 가장 마음에 든다. 해변가에서 수영복을 입은 채 크림 타입 자외선 차단제를 덧바르면 뭉치거나 균일하게 펴 발리지 않을 때가 많은데, 이건 물티슈로 닦아내듯 바르면 되니까 깔끔하다. 목과 팔다리 등 몸에 발라도 충분한 양이 매력적.
 

피부에 자연스러운 윤광 효과 부여

며칠 전 기계 태닝으로 구릿빛 피부를 만들었다. 피부색은 마음에 들지만 피붓결이 급격히 건조해 보이는 게 고민. 끌레드벨 선팩을 온 몸에 발랐더니 마치 보디 오일을 바른 듯 은은한 윤광 효과가 돌더라. 휴가지에서 여러모로 쓸 일이 많을 듯.
 

241여 가지 자연 유래 성분

에델바이스, 선백리 향 등 스위스 에코서트 인증을 받은 자연 유래 성분이 전체 성분의 91%에 달한다. 민감성 피부나 어린이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단 얘기. 또 순면 100% 원단으로 물리적인 피부 자극이 거의 없고, 1차 세정만으로 깔끔하게 씻긴다.
 

쓰고 버리면 끝

사실 휴가를 떠날 때 제일 고심하는 건 짐 싸기다. 그 중 가장 많은 무게를 차지하는 ‘뷰티 파우치’가 골칫거리. 얼굴용, 보디용 등 자외선 차단제를 용도별로 챙기다 보면 파우치는 금세 뚱뚱해진다. 선팩은 얇고 가벼워서 자리도 덜 차지할 뿐 아니라 쓰고 버리면 끝이니 돌아올 때 몸도 마음도 가벼울 듯.

끌레드벨의 선 팩은 얼굴과 보디에 쓱쓱 문지르기만 하면 자외선이 차단된다. 휴가지에서 이만큼 편리한 아이템이 또 있을까?

Credit Info

2016년 07월 01호

2016년 07월 01호(총권 80호)

이달의 목차
EDITOR
임현진
PHOTO
장인범(제품), Cledbel

2016년 07월 01호

이달의 목차
EDITOR
임현진
PHOTO
장인범(제품), Cledbel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